바로가기 메뉴

반하다

재료에 반하다

면역력 증진과 항암 작용이 우수한 상황버섯을 듬뿍 담았습니다.
건강한 풍요로움을 더해
수많은 삼계탕 사이 단연 돋보이는 삼계탕을 조리합니다.

새벽을 알리는 신선한 생닭

매일 새벽에 신선한 생닭을 들여와 깨끗하게 손질하고
한 마리 한 마리에 직접 정성을 다해 건강함을 채워 넣습니다.

8시 30분 이른 아침,
상황버섯 머금은 첫 물을 올리며
건강함을 담기 시작합니다.

상황버섯을 시작으로 건강함을 더할 황기, 인삼, 대추, 생강등을
곁들이고 향미찹쌀을 차곡차곡 채웁니다.
가득 채운 건강한 재료가 빠지지 않도록
야무지게 다리를 꼬아주는 것 또한 잊지 않습니다.

맛에 반하다

몸에 좋은 다양한 견과류가 더해 진하게 느껴지는 또 다른 감칠맛.
손 대면 발라지는 부드러움.더 없이 부드럽고 쫄깃한 풍부한 식감을 만드는
백세삼계탕만의 독특한 조리법.

뜨겁게 끓어오르는 상황버섯의 황금물결

건강함으로 가득 채운 닭들을 넣고 50분.
멋드러진 노란빛을 입은 닭들을 바라보며
'금닭 봤다!'라고 소리치며 조금의 노곤함을 날려 보냅니다.

이 후 10분의 뜸들이기 시간으로 탱글탱글한 최상의 식감을 연출합니다.

맛에 반하다

몸에 좋은 다양한 견과류가 더해 진하게 느껴지는 또 다른 감칠맛.
손 대면 발라지는 부드러움.더 없이 부드럽고 쫄깃한 풍부한 식감을 만드는
백세삼계탕만의 독특한 조리법.

30분의 쉼없는 정성.
진하게 농축된 황금빛 국물의 완성.

저마다 자라기 좋은 우리의 땅에서
각기 다른 바람과 물로 자란 건강한 식재료가
진하게 농축된 건강한 황금빛 국물.

일품의 맛을 자랑하는 걸죽한 국물을 위해 쉼없이 저어줍니다.
잠깐 사이에 눌러붙거나 타기 쉽상이기 때문에
잠시라도 눈을 뗄 수가 없습니다.

모든 한 뚝배기 마다마다 일정한 맛 유지를 위해,
이어지는 여러 검증의 반복,

최상의 맛을 찾아 완벽한 황금빛 국물을 완성합니다.